ID: PW:
ログインID / パスワード探す
資料室













貿易経済情報 TRADE & ECONOMIC INFORMATION

일본의 MICE 개최지 회장부족해소가 과제

작성일 : 19-05-13 08:00
조회 : 479
일본의 MICE 개최지 회장부족해소가 과제

국내에서 도쿄 올림픽. 패럴림픽이 가까워지는 가운데, 대규모인 전시회나 국제회의 등을 개최할 수 있는 시설의 부족이 심각해지고 있다. IR의 추진은 이러한 전시장이나 국회장의 부족의 해소에도 한 역할을 할 것이라 보여진다.

최근, ‘MICE’라고는 단어가 주목을 모으고 있다. 기업 미팅(MEETIONG), 기업의 포상, 초대여행(INCENTIVE TOUR), 학회 등의 국제회의(CONVENTION), 전시회나 견본 시장(EXHIBITION, EVENT)의 앞 글자를 딴 것이다. 관광청의 조사에서는 외국인의 MICE참가자 1명 당 소비총액은 일반적인 관광객의 약 2배를 상회해 경제효과도 높다. 그러나, 외국인이 ‘주된 내방 목적’으로서 꼽는 항목에서 ‘관광/레저’가 전체의 80%를 가깝게 차지하고 있는 데에 비해, MICE에서는 ‘기업 미팅’이 3.7%, ‘기업의 포상/초대여행’이 0.4%, ‘국회의장’ 1.3%, ‘전시회/견본시장’ 1%에 그치고 있어 비즈니스 고객을 사로잡고 있지는 않다.

일본전시회협회가 정리한 세계 전시회장면적 랭킹에서는 일본최대의 전시장 ‘도쿄빅사이트’의 크기는 세계78위. 마쿠하리 멧세는 112위, 인텍스 오사카는 115위다. 밤에도 영업하는 음식점이나 호텔, 쇼핑센터 등 주변 시설도 불충분하다.

시저즈 엔터테인먼트는 카펫 깔개의 시설에 있는 순면적으로 IR업계최대의 MICE시설운영자다. 동사의 MICE부문을 통괄하는 최고영업책임자(CSO)의 마이크 맛사리씨는 ‘일본은 치안도 좋고 문화나 자연, 교통의 편리성 등 관광업을 하기 수월한 인프라가 매우 발전했다. 앞으로, IR시설이 가능하게 된 것으로 MICE 유치가 촉진되어 MICE 개최지로서의 일본의 매력이 보다 강력한 것이 될 수 있다’라고 지적한다.

시저즈 엔터테인먼트는 미국의 아틀란틱시티에 2015년, 약 138억엔을 투자하여 미국 북동지역최대규모의 MICE시설을 개업하는 등 풍부한 개발, 운영실적을 자랑한다. 2020년에는 라스베가스에서 5만 1000평방 미터의 회의 공간을 소유하는 ‘시저즈 포럼’과 같은 세계최대규모의 대형회의시설을 개업할 예정이다. ‘같은 시설에 마련한 2개의 볼룸은 축구장 5개 면적 이상에 해당하는 세계최대의 대연회장으로, 기둥을 없애고 칸막이를 사용하는 것으로 넓은 공간을 여러 가지 레이아웃으로 변경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으로 MICE의 설계로부터 운영까지 일관해 담당하는 것으로 고객의 넓은 니즈를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다. 게다가 ‘호텔, 극장, 쇼핑몰, 오락 등, 한 장소에서 많은 체험이 가능하여 각각의 액세스가 좋은 캠퍼스형을 도입했다. 대규모인 IR설비로 MICE참가자가 연결되는 환경을 제공하는 것으로 MICE의 매력이 최대화 된다’고 한다.

출처 : https://www.sankei.com/economy/news/190513/ecn1905130009-n1.html


 



Total 3,383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3203 일본경제 주간동향(5.20-5.26) 2019-05-30 558
3202 일본경제 주간동향(5.13-5.19) 2019-05-30 489
3201 아시아의 ‘국산화’ 신흥국에서 용광로부터 운영 2019-05-29 498
3200 귀찮은 택배 ‘재배송’ 해결 획기적인 서비스가 인기 2019-05-29 504
3199 타자기 제조회사의 도산, 일본의 제조업이 걸어온 궤적과 겹친다 2019-05-28 407
3198 골프의 지위 추락, 레이와의 경영자는 ‘운동하지 않는다’ 2019-05-28 520
3197 일본계 기업, 중국으로부터 생산이관 가속 2019-05-27 478
3196 미일무역교섭 격차가 메워지지 않아.. 모테기씨, 정상회담에서 ‘합의 도달하지 않을 것’… 2019-05-27 416
3195 테이진의 필름 사업을 100억엔 매수하는 토요보, 전동화와 5G의 준비인 것인가 2019-05-24 452
3194 취준생 수트도 쉐어 마루이가 렌탈 서비스 2019-05-24 423
3193 늘어나는 빈집, 핵가족화가 나은 악순환, 서일본에 밀집 2019-05-23 439
3192 최저임금 ‘조기에 1000엔’ 중요 방침에 지방에 조준 2019-05-23 434
3191 인구 감소 사회, 고령화와 중압감, 인재투자 열쇠도 성과창출까지는 장기간 2019-05-22 431
3190 인력부족시대의 비장의 카드? 급여 선불 지급, 기업의 도입 속속히 2019-05-22 425
3189 블루 콤 블루, 수요예측에 AI 업무부하를 경감 2019-05-21 429
3188 일본 자동차, 미국에게 위협이 되지 않는다. 세코 경제산업장관 2019-05-21 405
3187 상업시설, 기존 가게를 도와주는 스마트폰의 인도 2019-05-20 407
3186 로봇 산업 1000억엔, 세이코 엡손 ‘사람과 협동’형 도입 2019-05-20 453
3185 고기 같지만 고기가 아니다! ‘임파서블 푸드’ 최전선 2019-05-17 480
3184 유통기한 가까운 식품 가격 할인 세븐일레븐, 로손 실험 폐기삭감에 가격 전략 수정 2019-05-17 440
 1  2  3  4  5  6  7  8  9  10    






▲TOP


右メニュー 회원사총람 서비스 할인클럽 법률상담 뉴스레터 추천맛집 문화관광코스 무역통계서비스 주일본대사관
KOBA
ADDRESS: 3F PRUDENTIAL TOWER, 2-13-10 NAGATACHO, CHIYODA-KU, TOKYO 100-0014, JAPAN   TEL: 03-6826-5170, FAX: 03-6826-5171
COPYRIGHT © KOBA, ALL RIGHTS RESERVED..